메뉴 건너뛰기

나이가 많을수록 환자 수 증가, 70세 이상의 3.3%가 수면장애

 

최근 코로나사태로 집에서만 생활하는 인구가 늘어 나면서 생활패턴이 불안정해지게 되고 수면장애를 겪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다.

수면장애란 잠을 못 자는 불면증을 비롯해 자다가 숨이 막히는 ‘수면무호흡증’, 다리가 저려 잠을 깨는 ‘하지불안증후군’, 자면서 소리를 지르는 ‘렘(rem) 수면 행동장애’ 등으로 수면에 문제가 생기는 증상을 통칭한다.

수면장애는 개인의 건강 악화뿐 아니라 생산성 저하와 안전사고 등으로 사회적 비용을 높이며 수면이 부족하면 당장 심근경색과 뇌중풍(뇌졸중) 등 심·뇌혈관 질환을 일으킨다. 고혈압과 당뇨, 우울증, 치매에 걸릴 확률이 커진다

2019년 9월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발표한 ‘수면장애’ 질환에 대한 결과를 보면
2018년 ‘수면장애’ 진료 환자는 57만 명으로 전 국민의 1.1%로 연령대가 높을수록 환자 수가 증가 하였고, 5년간 ‘수면장애’환자 수 연평균 8.1% 증가 하였으며, 2018년 ‘수면장애’환자의 78.5%는 의원에서 진료를 받지만 연평균 증가율은 종합병원 13.1%, 의원 7.8%, 병원 6.2%으로 점차 질높은 의료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종합병원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었다.

수면장애치료는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 낮 시간에 잠깐이라도 산책을 해주거나 가볍게 걷는 등 운동을 해주면 수면장애치료에 효과적이며, 위 방법으로 해결이 되지 않을 경우 수면클리닉을 방문하여 맞춤형 치료프로그램을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온종합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수진 과장은 “최근 코로나사태로 인해 입시와 취업, 고용 유지 등 한국인들이 더욱 많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며 “스트레스로 수면 리듬이 깨지면 수면장애로 이어질 수 있다” 하였고 “수면에 지장이 있다고 판단되거나 생활패턴에 문제가 있을 경우 수면장애클리닉을 통해 개선 할 것”을 당부했다.

KHT건강시대  webmaster@koreahealthtime.com

목록
닫기
닫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5 위산 역류, 입에서 쓴 맛이?   관리자 2020.06.23 119
24 온종합병원, 내달부터 소아청소년과 ‘야간진료’ 시행   관리자 2020.06.23 89
23 부산 온종합병원, 3기 췌장암 수술 성공   관리자 2020.06.23 1048
22 온종합병원, 마른 우리아이 가슴통증?   관리자 2020.06.23 519
21 위암, 암은 나이도 없다.   관리자 2020.06.23 250
20 5월의 산타, 사랑의 선물 나눔   관리자 2020.06.23 83
19 온종합병원, 협진 통해 암 조기 발견·치료 성공   관리자 2020.06.23 97
18 온종합병원 "비흡연자도 폐암 무시할 수 없어"   관리자 2020.06.23 73
17 온종합병원, 단일통로 복강경 담낭절제술 내세워 해외환자 유치한다   관리자 2020.06.23 125
16 온종합병원어버이날행사   관리자 2020.06.23 87
15 지나친 운동, 안 하느니만 못하다···특히 '무릎관절'   관리자 2020.06.23 82
코로나 때문에 불안한 요즘 잠이라도 푹자자   관리자 2020.06.23 80
13 전문의들에게 듣는 '코로나19 슬기로운 집콕생활'   관리자 2020.06.23 88
12 폐암수술 이제는 집근처에서 수술부터 방사선 치료까지 원스톱으로! 온종합병원   관리자 2020.06.23 214
11 온종합병원, 위기청소년에 의료비 지원   관리자 2020.06.23 91
10 온종합병원, 단일 통로 복강경 담낭절제술 시행   관리자 2020.06.23 151
9 봄철 꽃가루 알레르기성 비염 주의…초기 진료 중요   관리자 2020.06.23 62
8 계속 되는 관절통 혹시?   관리자 2020.06.23 79
7 "수전증 떨림, 파킨슨병 전조일지도…지나치면 안돼"   관리자 2020.06.23 121
6 그린닥터스 청소년회원, 성지곡수원지·시민공원서 '방역'   관리자 2020.06.23 68

협력병원

© k2s0o2d0e0s1i0g1n. ALL RIGHTS RESERVED.